탄소중립 = 원전수명 연장 세계적 추세...한국만 조기 폐쇄 VIDEO: IAEA Data Animation: Nuclear Power Plant Life Extensions Enable Clean Energy Transition

 

 우리나라 처럼 이유없이 탈원전하는게 아니라

많은 나라들은 지금 탄소중립을 위해 노후  원자력 발전을 활용하고 있다.

 

전세계 원전 중 50% 정도가 수명연장되었고 미국의 경우 90%가 연장할 정도로 원전은 핵심 에너지원이다.

 

Nuclear Energy Agency

 

IAEA Data Animation: Nuclear Power Plant Life Extensions Enable Clean Energy Transition

 

 

https://www.iaea.org/newscenter/news/iaea-data-animation-nuclear-power-plant-life-extensions-enable-clean-energy-transition

 

IAEA 데이터:

청정 에너지 전환을 가능하게 하는 원자력 발전소 수명 연장

 

이 새로운 IAEA 데이터는 기존 원전의 수명을 연장하면 신뢰할 수 있는 저탄소 발전의 가용성이 크게 증가하여 기후 목표와 2050년까지 청정 에너지로의 전환을 달성한다는 것을 보여준다.

가동 중인 442기의 원자로 중 3분의 2 이상이 30년 이상 된 것이며, 또는 이미 약 40년이라는 당초 계획했던 운용 수명이 거의 끝나가고 있다. 원자력 발전소의 수명이 미리 정해진 것은 아니지만, 그 구성요소는 그러하지만, 거의 모든 부품을 새로운 부품으로 교체하여 발전소의 운영 수명을 안전하게 연장할 수 있다. 이들 노후 원자로 중 많은 운전자들은 규제기관으로부터 계속 운전할 수 있는 허가를 받았거나 당국의 정비와 그에 상응하는 안전 검토에 따라 그러한 허가를 신청할 계획이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edited by kcontents

 

 

 

이러한 세계 추세에 반해서 한국은 원전 수명을 늦추는게 아니라 가동 중인 것도 조기 폐쇄하고 있다.

이런 현상은 또 다른 의도가 있다는 것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미국의 경우

 

원전 94기 중 86기의 수명을 연장했고

캐나다도 원전 19기가 수명시한을 초과해 운영 중에 있으며 

 

프랑스도 원정 32개의 수명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원전 수명연장에 실패한 고리원전  Business Korea

 

반면에 한국은 원전 24기 중 수명연장 원전이 단 한군데도 없다.

 

탄소중립을 목표로 한다는 나라가 모두가 공감하는 원전 수명을 연장을 왜 혼자서 독불장군처럼 고집하는걸까...납득할 만한 이유도 없이

 

 

해외에서 뿐 아니라 국내 원전 및 에너지 전문가들도 이구동성으로 무대포의 한국 원전 정책에 혀를 내두르고 있다.

(서울경제 기사 내용 일부 인용)

 

IAEA Data Animation: Nuclear Power Plant Life Extensions Enable Clean Energy Transition

youtu.be/ErJH7znE2Pc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