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다시 아름다운 모습으로 태어나다 Beautiful images virtually revive Paris’s Notre-Dame Cathedral two years...

 

 

Beautiful images virtually revive Paris’s Notre-Dame Cathedral two years after it was destroyed by a raging inferno and will be used to painstakingly resurrect the iconic building

Two years after it was ravaged by a raging inferno, the cathedral of Notre-Dame de Paris has been virtually revived in beautiful three-dimensional images (pictured) that will be used to help painstakingly resurrect the iconic building

 

   격랑에 휩쓸린 지 2년 만에 노트르담 드 파리 성당은 상징적인 건물을 힘겹게 되살리는 데 사용될 아름다운 입체 영상으로 사실상 부활했다

 

센 강 한가운데 있는 슐레 데 라 시테에 서 있는 노트르담 대성당은 파리 모리스 드 술리 주교 밑에서 1163년부터 1260년까지 성모 마리아에 봉헌된 중세 가톨릭 성당이다.

 

 

석회석 전면의 구조는 파리의 상징일 뿐만 아니라 프랑스 고딕 건축의 가장 훌륭한 예들 중 하나로 여겨지고 있는데, 화려한 장미 창과 선구적인 금고와 버팀목으로 장식되어 있다.

 

그러나, 그것의 나무 지붕과 첨탑은 - 전기적인 오작동이나 계속되는 보수 공사 때문에 생긴 것으로 생각되는 - 불이 - 다락방에서 2019년 4월 15일 저녁에 일어난 후에 파괴되었다.

 

불은 15시간 후에 꺼졌다. 사고 결과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비상근무요원 3명이 다치고 안에 있던 일부 예술작품들이 연기 피해를 입었다.

 

다행히 납으로 덮인 나무 지붕이 서 있는 대성당의 돌 천장은 내부 대부분을 보호했고 노트르담의 제단, 장미창, 파이프 오르간은 거의 손상되지 않았다.

 

 

프랑스 당국은 2024년 4월 15일 복원된 성당의 무덤에서 첫 미사가 열리는 2024년 하계 올림픽에 맞춰 3년 안에 노트르담의 옛 영광을 돌려주겠다고 약속했다.

 

현재, 노트르담의 보존과 복원을 전담하는 공공 사업장은 소프트웨어 회사인 Autodesk 및 그들의 디지털 '빌딩 정보 모델링'(BIM) 시스템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화재 이전과 그 여파로 리얼리티 캡처 기술을 사용하여 수집된 구조에 대한 데이터를 통해 노트르담의 복원을 안내하고 디지털 보존을 지원하는 모델을 구축할 수 있게 되었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edited by kcontents

 

The limestone-fronted structed (pictured) is considered to be one of the finest examples of French Gothic architecture — resplendent with its colourful rose windows and pioneering vaults and buttresses

 

Standing on the Île de la Cité in the middle of the River Seine, Notre-Dame is a medieval Catholic cathedral consecrated to the Virgin Mary that was constructed from 1163–1260 under the Bishop of Paris Maurice de Sully. Pictured: Notre-Dame in 2017

 

Notre-Dame's wooden roof and spire (right) was razed after a fire (left) — thought caused by an electrical malfunction or a lit cigarette butt linked to ongoing renovation work — took hold in the attic on the evening of April 15, 2019

 

https://www.dailymail.co.uk/sciencetech/article-9478425/Notre-Dame-Beautiful-images-virtually-revive-Parisian-Cathedral-two-years-burnt.html

 

Notre-Dame cathedral 'holding up' two years after Paris fire | The World

youtu.be/_6ZMuGFV6PY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