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최고의 높이가 될 지부티 타워 These Symbolic Towers Could Be the Tallest Buildings in Africa

 

These Symbolic Towers Could Be the Tallest Buildings in Africa

It is hard not to get excited about record-breaking architecture, especially when that architecture includes sculptural towers that would become the tallest buildings in an entire continent. Russian architect Alex Wizhevsky’s Djibouti Towers is a complex of futuristic buildings that, if built, would beat out the Carlton Centre for the tallest skyscraper in Africa. The new complex would include 43 stories and stand at approximately 780 feet tall, just over 50 feet taller than the current record holder.

 

 

이 상징적인 탑들은 아프리카에서 가장 높은 빌딩이 될 수 있다.

 

기록을 깨는 건축물에 대해 흥분하지 않는 것은 힘든 일이다. 특히 그 건축물에 대륙 전체에서 가장 높은 건물이 될 수 있는 조각상의 탑이 포함되어 있을 때 말이다. 러시아 건축가 알렉스 위제프스키의 지부티 타워는 아프리카에서 가장 높은 마천루를 짓기 위해 칼튼 센터를 능가할 미래 지향적인 건물들의 복합 건물이다. 이 새로운 단지는 43층 규모로 현재 기록보다 50피트(15m) 더 높은 약 780피트(234m)의 높이로 세워질 것이다.

 

 

특이한 디자인은 또한 확실히 세계에서 가장 높은 다른 고층 건물들 사이에서 돋보이는데 도움을 줄 것이다. 세 개의 개별적인 건물들은 각각 지부티 공화국을 상징괴 관련이 있다. 두 개의 외부 건물은 전통적인 지부티 단검에서 영감을 받아 돌출된 곡선과 독특한 형태를 특징으로 한다. 이 건물들의 장식에는 문화를 기념하는 지역적 상징성도 포함되어 있다. 이러한 요소들은 1977년 6월 지부티의 독립을 상징하는 로렐 화환에서 유래되었다.

 

센터 타워는 3개의 건물 중에서 가장 독특하고 상징적인 탑이다. 그것은 창과 별 위에 방패를 포함한다. 위제프스키 교수는 이 전체적인 구성이 국가의 통합을 상징한다고 설명한다. 회전구도 말 그대로 단합을 축하하는 공간으로 고급 레스토랑은 물론 대표단 행사도 열 계획이다.

 

지부티 타워(공화국) 위치도 구글맵

지부티 타워는 이 지역의 비즈니스 지역 및 국제 무역 센터로서의 명성을 발전시키는 데 도움이 되는 새로운 비즈니스 및 소매 허브로 설계되었다. 위제프스키도 "비즈니스문화개발센터 '찌부티 타워'가 아프리카 혼의 평화와 국민통합의 상징이 되길 바란다"며 디자인 의도를 통해 통합이 촉진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edited by kcontents

 

Its unusual design would also certainly help it stand out amongst the other tallest skyscrapers in the world. Three individual buildings each relate to a symbolic narrative for the Republic of Djibouti. Two outer buildings feature a bulging curve and unique form inspired by traditional Djibouti daggers. Ornamentation on these buildings also includes local symbolism that celebrates culture. These elements come from the Laurel wreath which represents the Djibouti independence won in June 1977.

 

https://mymodernmet.com/djibouti-towers-alex-wivhevsky/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