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극 빙하 뚫고 불쑥 솟아 오른 3척의 러시아 핵잠수함 VIDEO: Three Russian Ballistic Missile Submarines Just Surfaced Through The Arctic Ice Together

 

Three Russian Ballistic Missile Submarines Just Surfaced Through The Arctic Ice Together

The unprecedented exercise served as a bold statement of Russia's presence and capabilities in the increasingly tense Arctic region.

 

 

Three Russian ballistic missile submarines surfaced next to each other from beneath the ice near the North Pole as part of a recent major Arctic exercise. The head of the country's Navy said that event was a first for his service. It also underscores the growing geopolitical competition in this highly strategic region.

 

 

On March 26, 2021, the Russian Ministry of Defense released details, as well as imagery, about the submarine activity that has been a part of the Umka-2021

 

https://nationalpost.com/news/world/three-russian-submarines-surface-and-break-arctic-ice-during-drills

 

  러시아 탄도미사일 핵잠수함 3척이 최근 북극권 주요 훈련의 일환으로 북극 부근의 1.5미터 두께의 얼음을 깨고 서로 나란히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냈다. 러시아 해군 수장은 이 훈련이 잠수함들의 첫 임무라고 말했다. 그것은 또한 이 전략적인 지역에서 지정학적 경쟁이 심화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번 훈련은 가혹한 기상 조건에서 핵잠수함, 미그-31 전투기 등을 동원해 극지방에서 러시아군의 작전 수행능력을 점검했다고 한다

 

 

2021년 3월 26일 러시아 국방부는 Umka-2021의 일부였던 잠수함 활동에 대한 세부 정보와 이미지를 공개했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youtu.be/GzSINNHCGOs

 

728x90
그리드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