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올해 4조 1,225억 원 규모 공공부문 건설사업 발주

인천시, 올해 공공부문 건설사업 4조 1,225억 원 발주


지역건설 활성화와 지역업체 수주율 향상 노력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촉진하고 지역건설업체 수주활동 지원을 위해 시 본청 및 산하기관, 교육청, 국가공기업 등 57개 기관의 2021년 건설사업 발주계획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2021년 건설사업 발주계획

http://www.incheon.go.kr

edited by kcontents


조사결과를 보면 총 2,373건, 발주금액 4조 1,225억 원의 관급공사를 발주할 계획이며 지난해보다 2조 5,256억 원 감소한 규모이다.



 

기관별로는 시와 산하기관 및 시교육청의 경우 서울7호선 청라연장선 건설공사 1조 1,938억 원, 송도11-1공구 기반시설 건설공사 3,325억 원, 숭인지하차도 건설공사 627억 원, 검단3초등학교 건설공사 317억 원 등 지난해 보다 8,677억 원(37.1%) 증가한 3조 2,059억 원의 사업을 발주할 계획이다.

 

국가공기업 등이 인천 지역에서 발주하는 공사는 지난해보다 3조 3,933억 원(78.7%) 감소한 9,166억 원으로 대폭 축소되었고, 한국토지주택공사 20건, 3,192억 원, 인천국제공항공사 40건, 2,970억 원 등으로 조사됐다.

 

시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2021년 건설사업 발주계획’을 시 홈페이지(http://www.incheon.go.kr/)를 통해 공개했으며, 관련 정보는 시 홈페이지 ‘분야(도시) / 건축·건설·주택/ 건설동향 및 통계’에서 파일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김진선 인천시 건설심사과장은“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건설경기가 안 좋은 상황에서 지역 건설업체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2021년 건설사업 발주계획을 기관별, 사업비별, 분기별로 분석해 시 홈페이지에 공개하였다”며, “앞으로도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촉진하고 지역업체 수주율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건설심사과 / 황윤찬 (032-440-3745) 인천시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