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건설 컨소시엄, 부산용호6 및 대전천동1 민간사업자 공모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ㅣ 롯데건설, 창원 양덕4구역 재개발 수주'


대림건설 컨소시엄, 부산용호6 및 대전천동1 민간사업자 공모 우선협상대상자


  부산용호6 및 대전천동1 통합형 민간공동 주거환경개선사업 민간사업자 공모 평가결과를 아래와 같이 공고합니다.



부산용호6지구 주거환경개선사업’ 조감도 e-대한경제


-   아 래   -


 

lh



롯데건설, 창원 양덕4구역 재개발 '마수걸이 수주'


   롯데건설이 창원 양덕4구역 재개발 사업에서 올해 정비사업 마수걸이 수주에 성공했다.


롯데건설은 6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165-7번지 일대 3만9056㎡를 지하 2층~지상 36층, 아파트 7개 동, 981세대로 개발하는 창원 양덕4구역 재개발 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총 공사비는 2070억원 규모다.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4구역 조감도. /롯데건설 제공


양덕4구역은 단지 인근에 마산고속버스터미널과 KTX 마산역이 위치해 교통이 뛰어나며, 마산회원구청, 창원NC파크, 롯데마트, 신세계 백화점 등 편의 시설을 모두 도보로 이용할 수 있어 생활 인프라가 우수하다. 또한, 창원 양덕동은 마산 지역 최고 학군 내 위치해 있어 전통적으로 주거 선호도가 높은 지역으로 향후 일반 분양 시 창원 내 실수요자들의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되는 사업지다.


롯데건설은 제안서를 통해 발코니 전체 확장 및 이중창 샷시를 비롯해 거실 고품격 아트월, 시스템 에어컨, LED TV, 양문형 냉장고, 김치 냉장고, 드럼 세탁기·건조기, 의류 관리기, 침실 붙박이장 등 창원 내 최고 수준의 조합원 무상 마감 품목을 제시했다.





롯데건설은 양덕4구역과 인접해있는 양덕2구역을 공사 중이다. 향후 동일 브랜드 롯데캐슬 통합 2000세대 대단지 조성이 가능하다는 평가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기존에 창원 내 재건축·재개발 현장에서 사업을 진행하면서 쌓은 높은 신뢰도가 이번 수주에서 큰 역할을 했다"라며 "이번 마수걸이 수주를 시작으로 올해도 롯데건설이 도시정비업계에서 최상위권을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조선비즈 최상현 기자


https://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21/02/07/2021020700124.html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