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2020년 “올해의 현장소장 감리단장” 선정 ㅣ 올해 6개 공공건축물 준공

행복청, 2020년 우수 현장소장 ․ 감리단장 시상


건설현장 품질·안전관리에 기여한 현장전문가 4명 선정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문기, 이하 행복청)은 2020년도 행복도시 건설현장의 품질 및 안전관리 향상에 노력한 우수 건설인을 선정해  시상했다고 밝혔다.


행복청은 매년 행복도시를 안전하고 우수한 품질로 건설할 수 있도록 현장을 철저하게 관리한 우수 건설인을 “올해의 현장소장․감리단장”으로 선정하여 시상해 왔다.


세종시 복합편의시설 제3공사(체육관)가 250톤급 지붕 구조물(철골트러스) 인양을 완료하는 등 당초 계획에 맞춰 차질 없이 추진하고 있다. 세종시


관련기사

[건설현장 르포] 세종청사 복합편의시설 제3공사 '250톤급 지붕 철골' 설치 완료



edited by kcontents


2020년 “올해의 현장소장”으로는 ▲ 주식회사 한양의 전현호 부장(복합편의시설 건립 제 3공사) ▲ ㈜한화건설의 이남훈 부장(2-4생활권 HC3구역 공동주택)이 선정되었다.


전현호 부장은 ‘철골트러스 리프트공법’을 적용하여 소음 방지 및 무재해 달성을 이루었고, 이남훈 부장은 모바일을 활용한 실시간 안전관리(검측) 시스템을 적용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올해의 감리단장”으로는 ▲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 세종특별본부의 이준호 대리(4-2생활권 M2구역 LH아파트 신축공사) ▲ 휴먼텍코리아엔지니어링의 김경호 상무(2-4생활권 HO1․HO2구역 공동주택)가 선정됐다.


이준호 대리는 자동크린넷, 도시가스 등 조기 공급으로 적기 입주에 기여하였고, 김경호 상무는 건물정보모델(BIM)을 도입하여 사전분석을 통한 시공오류를 최소화하였다.


또한, 건설인들의 품질․안전관리 역량강화와 우수사례 공유를 위하여 매년 개최하고 있는 “행복도시 우수사례 경진대회”우수자도 함께 시상했다.


대상 수상자인 한신공영(주) 김신구 팀장(4-2생활권 L2구역 공동주택)은 “픽셀형 반사경을 이용한 태양추적 방식의 일조공간 제어시스템”을 도입하여 일조 확보가 불리한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행복청 관계자는 올해에도 건설현장 관리가 우수한 행복도시 건설인을 선정해 포상하고, 우수사례를 전파하는 등 행복도시가 안전한 고품질의 도시로 건설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행복청


행복도시, 올해 6개 공공건축물 준공


문화․복지 수요 충족 및 세무․치안 서비스 대폭 개선 기대


정부세종청사 체육관, 경찰서, 세무서, 

'아트센터', 복합주민공동시설(반곡동,해밀동) 준공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은 2021년 정부세종청사 체육관과 '아트센터' 등 6개 공공건축물 건립사업을 완료함으로써 시민들의 복지수요를 충족시키고 문화생활 향유기반을 조성하는 등 국가행정 중심도시의 기능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행복청은 정부세종청사의 부족한 문화․체육․주차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2014년부터 복합편의시설 건립공사를 추진하여왔다.


내년 완공되는 행복도시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복합편의시설 제3공사와 세무서, 4-1 복합커뮤니티센터, 아트센터 조감도. (자료=행복청)

출처 : 신아일보(http://www.shinailbo.co.kr)



edited by kcontents


지난 2019년에는 주차시설과 문화관이 준공되었으며, 올해 체육관 건립공사까지 완료하여 시민들에게 개방하면 방문객의 편의 증진과 정주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부세종청사 체육관은 2014년부터 총1,289억 원을 투입하여 세종시 어진동 552(청1-40)의 16,064㎡ 부지에 연면적 36,107㎡(지상2층, 지하2층) 규모로 건립 중이며, 올해 7월에 준공하여 하반기에 운영을 시작한다.


정부세종청사 체육관은 행복도시 최초로 돔구조로 설계·시공되었으며, 수영장과 실내풋살장, 다목적 스포츠실 등 생활체육시설과 이벤트마당 등이 들어선다.


하반기부터 지역주민과 공동이용시설로 개장하여 생활체육 수요를 충족시키는 한편, 부족한 주차공간이 확보되어 주민과 방문객의 편의를 증진시킬 것으로 보인다.




오페라, 뮤지컬 등 각종 공연을 즐길 수 있는 '아트센터'는 올해 5월 준공 후 연말에 개관한다.


2012년부터 총사업비 1,057억 원을 투입하여 세종시 나성동 문2-1구역의 35,780㎡ 부지에 연면적 16,186㎡(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로 건립 중이다.


행복도시의 비상(飛上)을 형상화한 '아트센터'는 1,071석의 대공연장과 연습실, 야외쉼터, 전시실 등의 시설이 들어선다.


아트센터가 준공되면 오페라,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의 복합공연이 가능해짐에 따라 세종시민의 문화향유 기회도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6월에는 반곡동(4-1생활권)과 해밀동(6-4생활권) 복합주민공동시설이 준공되며, 반곡동과 해밀동 주민들에게 빠르면 하반기부터 행정․문화․복지․체육 등 생활밀착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반곡동 복합주민공동시설은 총사업비 395억 원을 들여 세종시 반곡동 청4-2의 7,917㎡부지에 연면적 12,610㎡(지상6층 지하1층) 규모로 건립중이며, 해밀동 복합주민공동시설 총사업비 409억 원을 투입하여 세종시 해밀동 청6-4의 9,925㎡부지에 연면적 12,187㎡(지상3층, 지하2층) 규모로 건립중이다.


행복청은 복합주민공동시설 준공과 동시에 주민센터 업무부터 순차적으로 제공될 수 있도록 연초부터 세종시와 적극 협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5월과 8월에는 세종세무서와 세종남부경찰서 청사가 준공되어 세종시민의 납세 및 치안서비스가 개선된다.


세종세무서는 총 305억 원을 투입하여 세종시 보람동 청3-3 부지 7,483㎡에 연면적 11,163㎡(지상 2층, 지하 1층) 규모로 건립되며, 세종남부경찰서는 총 336억 원을 투입하여, 세종시 보람동 청3-8 부지 15,110㎡에 연면적 9,509㎡(지상 4층, 지하 1층) 규모로 건립 중이다.


세종세무서와 세종남부경찰서는 권위적이고 경직된 공공청사에서 벗어나 시민들과 함께 누릴 수 있는 친밀한 공간으로 계획하여 시민들의 접근이 쉽게 하였다.


세종세무서와 세종남부경찰서 청사가 준공되면 국세청과 경찰청으로 이관하여 세무행정의 효율성을 높이고 행복도시를 안전도시로 만드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석환 행복청 공공건축추진단장은 “주민생활과 밀접한 사회기반시설(SOC)과 문화기반시설, 공공행정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하여 주민이 편리하고 문화적 기회가 풍부한 행복도시를 건설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행복청 공공건축추진단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