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주목받는 영화 미나리 VIDEO: Steven Yeun's Minari lands pre-Oscars streaming release date

[여적]60관왕 영화 미나리

이용욱 논설위원


   1980년대 미국으로 이주한 한인 가정 이야기를 담은 영화 <미나리(Minari)>가 주목받고 있다. 출연 배우들이 최근 뉴멕시코 비평가협회와 미들버그 영화제에서 연기 앙상블상을 받는 등 미국 내 각종 시상식에서 무려 60관왕에 올랐다. 오는 4월25일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도 여러 부문 수상 후보로 거론된다. 할머니역을 맡아 20개 영화제 등에서 여우조연상을 받은 윤여정씨는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유력 후보로 꼽히고 있다. “올해 최고의 영화”라는 찬사에 걸맞은 결과를 내고 있는 것이다.


브래드 피트 회사 플랜B 제작


윤여정, 美 연기상 20관왕 대기록…‘미나리’ 세계 영화상 58관왕 등극 뉴스1


Steven Yeun's Minari lands pre-Oscars streaming release date

A24 will launch its Screening Room platform for audiences to see the film.




Minari will sprout its pre-Oscars roots on a brand-new streaming platform.


Distributor A24 has revealed that director Lee Isaac Chung's Academy Awards hopeful — starring Steven Yeun as the patriarch of a Korean family chasing the American Dream in rural Arkansas — will simultaneously debut theatrically and on its A24 Screening Room digital platform one month prior to Oscar nominations voting takes place from March 5-10.


"Minari is for everyone!" the distributor said Tuesday in a tweet announcing the news. "That's why we're launching the A24 Screening Room, with virtual screenings starting Feb. 12 in addition to a limited theatrical release."




View full text

https://ew.com/movies/minari-release-date-streaming

edited by kcontents


<미나리>는 배우 브래드 피트의 회사인 플랜B가 제작한 미국 영화다. 하지만 한국계 감독과 한국 배우, 한국계 제작진이 대거 참여했으며, 대부분의 대사 또한 우리말이라는 점에서 한국영화계의 역량이 깊이 배어 있다. 아칸소주 시골 마을에서 자란 한국계 정이삭 감독의 자전적 이야기이며, 영화 제목인 <미나리>는 바로 우리가 식탁에서 마주하는 그 미나리다. “미나리의 질긴 생명력과 적응력이 우리 가족과 닮았다”고 정 감독은 말한다.


정 감독은 르완다 내전 후유증을 다룬 데뷔작 <문유랑가보>로 2007년 칸 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 부문에 초청됐을 때 가진 ‘씨네21’ 인터뷰에서 “진짜 미국인이라고 느껴보지 못했다. 한국에 가면 내가 모르는 것들이 너무나 많아서 한국인이라고도 느끼지 못했다. 아웃사이더로 사는 것은 오랫동안 나를 답답하게 만들었다”고 했다. 감독의 오랜 정체성 고민이 이번 영화에 투영된 것은 아닐까.


영화 ‘미나리’ 출연배우들./판시네마 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에 이어 한국영화계에 쏟아지는 관심과 호평이 반갑다. 임권택 감독 등 거장들의 일부 영화를 제외한 대다수 영화의 만듦새가 거칠다는 평가를 받았던 1990년대 중반 이전과 비교하면 격세지감이 느껴진다. 1987년 미국 직배영화가 한국에 처음 들어왔을 때 영화계는 “영화산업이 망할 것”이라며 우려했고, 한 감독은 직배영화가 상영되는 극장에 뱀을 풀었다가 구속되기도 했다. 그랬던 한국영화가 이제 미국에서 성과를 내고 있는 것이다. 역량있는 감독과 배우, 제작 시스템까지 갖춘 만큼 미래가 더 기대된다. 다만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극장가 불황이 영화계 전반의 침체로 번질까 걱정된다.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_id=202102022044005


Minari | Official Trailer HD | A24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