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한 세계 최대의 제국은 어디일까 VIDEO: What was the largest empire in the world?


What was the largest empire in the world?

By Benjamin Plackett - Live Science Contributor 16 hours ago


According to Guinness World Records, which seems as good an authority as any, the answer is the Achaemenid Empire in 480 B.C. Also known as the Persian Empire, it's estimated that 44% of the world's population was ruled from the Achaemenid throne in what is now modern-day Iran, making it history's largest empire by this measure.


At its peak, the British Empire ruled a quarter of the world's surface and population, but it still isn't history's biggest empire.(Image: © Universal History Archive/Universal Images Group via Getty Images)


 

세계 최대의 제국은 어디일까


   권위를 자랑하는 기네스북에 따르면 그 답은 기원전 480년 아케메네스 제국이다. 페르시아 제국으로도 알려져 있는, 오늘날 현대 이란에서는 세계 인구의 44%가 아케메네스왕좌로부터 통치되어, 역사상 가장 큰 제국이 된 것으로 추정된다.


*아케메네스 제국 (Achaemenid Empire)

흐샤카, 또는 아케메네스 제국은 아케메네스의 아들 테이스페스를 시조로 하는 아케메네스 왕조에 의해 건국된 페르시아 제국이다. 아케메네스 제국은 페르시아에서 역사상 등장한 제국 중 가장 거대한 제국이며 최대 판도였을 당시 3개 대륙에 걸친 대제국이었다. 위키백과




하지만, 아마 놀랍지 않게 모두가 동의하는 것은 아닐 것이다. 어떤 사람들은 다른 시기의 제국을 비교할 때 그 기준을 사용하는 것이 과연 공평한가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아차메니드 제국이 한창일 때, 겨우 1억 1천 2백 4십만 명의 사람들이 살아 있을 뿐이었다. 영국은 1901년 세계 인구의 비교적 적은 4분의 1을 지배했지만, 그때쯤에는 세계 인구가 16억 명으로 불어났다. 영국과 아케메니드 제국을 이 미터법과 비교하는 것이 타당할까? 아니면 우리는 사과를 오렌지에 비교하고 있는가?


그것은 크기를 측정하는 다른 방법들, 즉 가장 큰 땅덩어리, 가장 인접한 땅덩어리, 가장 큰 군대, 가장 큰 국내 총생산 등의 장단점을 파고들지 않는 것이다.

대신 장기적 영향력과 안정성을 측정하기 위해 측정지표를 사용해야 한다"고 호주 시드니에 있는 맥쿼리 대학 역사박물관의 마틴 보마스 소장은 말했다. 


보마스는 라이브 사이언스와의 인터뷰에서 "나에게 있어 측정기준은 몇 년 안에 계산될 것"이라고 말했다. "히틀러의 제3제국을 보라; 로마인들과 경쟁하기 위해서는 많은 영토가 필요했지만, 그것이 6년 동안만 지속되고 전면적인 전쟁의 기간 동안만 지속되었기 때문에 아무도 그것을 제국이라고 부르지 않을 것이다."


보마스는 "제국으로 분류되려면 평화의 시기가 있어야 번영을 가져올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 번영은 자원과 부를 모국으로 되돌려 보낼 수 있도록 이용될 수 있다고 보마스는 말했다.


칭기즈칸의 몽골제국이 세계 최대 제국의 경쟁자로 실패하는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그것은 합법적으로 가장 큰 연속적인 육지 제국을 주장할 수 있지만, 그렇게 오래 지속되지는 않았다. 건국 88년 만에 칭기즈칸의 후손들이 후계 선에서 다투었기 때문에 제국은 4개의 지역으로 나뉘었고, 몽골 제국의 비교적 짧은 단결은 대부분 외부인들과 전투에 투입되어 지속 불가능한 비율로 국경이 공격적으로 확장되었다.


이미지 설명 1

대영제국은 전성기에 세계 표면과 인구의 4분의 1을 지배했지만 역사상 가장 큰 제국은 아니다

이미지 설명 2

1227년 징기스칸의 몽골제국, 1279년 가장 큰 영토를 유지했다


대영제국은 1500년대 후반 당시 분리된 영국과 스코틀랜드의 왕국들이 아메리카와 카리브해에 첫 해외 식민지를 설립하면서 생겨났다. 기술적 측면에서 볼 때, 지브롤터와 포클랜드 제도 등 비교적 작은 14개의 해외 영토를 계속 소유함으로써 대영제국이 극적으로 감소하긴 했지만 여전히 존재한다고 주장할 수 있다.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여전히 국가원수로 있는 영연방 국가들에는 호주, 벨리즈, 캐나다, 뉴질랜드, 파푸아 뉴기니 그리고 몇몇 카리브해 국가들을 포함한 16개의 독립국들이 있다. 그러나 대부분 영국이 홍콩을 중국에 반환한 1997년에 끝났다는 데 동의한다고 보마스는 말했다.


보마스 대변인은 "찰스 왕세자가 홍콩이 종말을 맞이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제국의 마지막 주요 식민지였기 때문에 그 식민지에 그와 함께 가게 되어 기쁘다."


Achaemenid Empire

YouTube


우리 역시 찰스 왕세자의 의견에 동의한다면, 그 당시 대영제국은 대략 400년 동안 지속되었는데, 이는 영국이 세계 여러 지역을 다른 누구보다도 많은 곳을 정복했지만, 장수적인 기준에 의해 측정했을 때 여전히 가장 큰 제국이라고 불릴 수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 현대 터키로부터 통치된 오스만 제국은 적어도 600년 동안 통치했기 때문에 대영제국을 능가했다. 하지만 로마인들은 -- 로마 제국이 서로마 제국과 동로마 제국을 만들기 위해 둘로 갈라졌을 때 지속되었다는 것에 동의한다고 가정하고, 로마 제국은 1500년에 가까운 기간 동안 가장 오래 지속되었다.




보마스는 "제국이 얼마나 오래지속됐느냐 기준으로 보면 로마제국이 단연 우승자다"라고 말했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curator


edited by kcontents


However, perhaps unsurprisingly, not everyone agrees. That's because the share of the global population is only one way to measure the expanse of an empire, and some question whether it's really fair to use that metric when comparing empires from different time periods. For example, when the Achaemenid Empire was at its height, there were only 112.4 million people alive. The British ruled over a comparatively meager quarter of the world's population in 1901, but by then the global population had swelled to 1.6 billion people. Is it reasonable to compare the British and Achaemenid empires with this metric? Or are we comparing apples to oranges? 


That's without getting into the pros and cons of the other ways to measure size: largest land mass; largest contiguous land mass; largest army; largest gross domestic product; and so on. 


Instead, we should use a metric to measure long-term influence and stability, said Martin Bommas, an Egyptologist and director of the Macquarie University History Museum in Sydney, Australia, because it's one thing to embark on warring campaigns to amass land, but it takes a different set of logistical skills and infrastructure to keep and administer those territories. 


"For me, the metric would be counted in years," Bommas told Live Science. "Look at Hitler's Third Reich; it took a lot of territory to rival the Romans, but no one would call it an empire because it only lasted six years and in a period of total war.” 


"I think that to be classed as an empire, you need to have a period of peace to bring prosperity," Bommas added. That prosperity can then be exploited so that resources and wealth can be sent back to the motherland, Bommas said.




That's where Genghis Khan's Mongol Empire fails as a contender for the world's largest empire. While it can legitimately claim to be the largest contiguous land empire, it didn't last that long. Just 88 years after its founding, the empire was cut into four separate khanates because Genghis Khan’s descendants squabbled over the line of succession, and most of the Mongol Empire's relatively brief unity was spent engaged in battle with outsiders, aggressively expanding its borders at what proved to be an unsustainable rate. 


Genghis Khan's Mongol Empire in 1227 and at its greatest extent in 1279. (Image credit: Shutterstock)


The British Empire may not have been contiguous, but it beats the Mongols in terms of land mass under its control. "It was so massive that we almost struggle to comprehend it today," said Bommas. "The sun literally didn't set on the British Empire and it wasn't just land that it controlled; the seas were dominated by the British."




The British Empire emerged in the late 1500s when the then-separate kingdoms of England and Scotland established their first overseas colonies in the Americas and the Caribbean. On a technical level, you could make an argument that the British Empire still exists — albeit in a dramatically diminished sense — through its continued possession of 14 relatively minor overseas territories including Gibraltar and the Falkland Islands. There are also 16 independent countries, also known as Commonwealth Realms, where Queen Elizabeth II is still the head of state, including Australia, Belize, Canada, New Zealand, Papua New Guinea and several Caribbean countries. But most agree it ended in 1997, when the United Kingdom handed Hong Kong back to China, Bommas said. 


"Prince Charles said that Hong Kong marked the end," Bommas said. "It was the last major colony in the empire, so I'm happy to go along with him on that one." 


If we also agree with Prince Charles, then the British Empire lasted roughly 400 years, which means that though the British conquered more parts of the globe than anyone else, they still can't be called the largest empire when measured by longevity. The Ottoman Empire, governed from modern-day Turkey, outlasted the British Empire because it ruled for at least 600 years. But it was the Romans — assuming you agree that the Roman Empire persisted when it split in two to create the Western Roman Empire and the Eastern Roman Empire — the latter of which lasted the longest at close to 1,500 years. 


"If you look at it through years lasted, the Romans won this competition hands down," Bommas said. 

Originally published on Live Science.


https://www.livescience.com/worlds-biggest-empire.html




Comparison: History's Largest Empires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