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영, 첫 메이저 우승컵 들어올려...KPMG 챔피언십 우승 VIDEO: Sei Young Kim wins 1st major at Women's PGA Championship


빨간 바지 김세영, 박인비 제치고 첫 메이저 우승컵 들었다


박인비 5타차로 제치고 KPMG 챔피언십 최종 우승

11개월 만에 LPGA우승 ‘통산 11승’


‘빨간 바지의 마법사’ 김세영(27)이 처음으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메이저대회 우승컵을 안았다.


   김세영은 12일(한국 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뉴타운 스퀘어의 애러니밍크 골프클럽에서 열린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최종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쓸어 담아 7언더파 63타를 쳤다.


Sei Young Kim of Korea poses with the trophy after winning the 2020 KPMG Women's PGA Championship at Aronimink Golf Club on Sunday. (Patrick Smith/Getty Images)

(김세영이 12일(한국 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뉴타운 스퀘어의 애러니밍크 골프클럽에서 열린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에서 최종합계 14언더파 266타로 우승을 차지했다.연합)


 

Sei Young Kim wins 1st major at Women's PGA Championship


Sei Young Kim shot a sensational 7-under 63 on Sunday to earn her first major title at the KPMG Women's PGA Championship.




The 27-year-old South Korean finished at 14-under 266 at Aronimink Golf Course, winning the major that had eluded her so far in her career. Kim had 10 wins entering the tournament, which made her the winningest active player without a major championship.


Brooke Henderson moves into position for shot at 2nd major victory

Her 63 was the best round of the tournament. She finished five shots ahead of runner-up Inbee Park, who shot a solid 65 on Sunday.


"Sei Young was just really untouchable," Park said.


Sei Young Kim wins the KPMG Women’s PGA Championship by 5 strokes, she shoots an impressive 7-under 63 in the final round. 1:03


Kim, a 2016 Olympian, was runner-up at the 2015 KPMG Women's PGA Championship and tied for second at the Evian Championship in 2018. Kim held the 54-hole lead at a major once, at the 2015 ANA Inspiration, where she finished in a tie for fourth.

She sealed the championship with a round to remember at Aronimink. Kim's fifth birdie of the day at the par-3 14th gave her a four-shot lead over Park and put her at 12 under for the championship.


View full text

https://www.cbc.ca/sports/golf/sei-young-kim-1st-major-womens-lpga-1.5759148



edited by kcontents


김세영은 최종합계 14언더파 266타를 기록해 박인비(9언더파 271타)를 5타 차로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2015년부터 LPGA 투어에 나선 김세영의 통산 11번째 우승이자 첫 메이저대회 우승이다. 김세영은 지난해 11월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 이후 11개월 만에 LPGA 투어 우승을 차지했다.




 

lpga

edited by kcontents


전반에 3타를 줄인 김세영은 후반에도 13번·14번 홀과 16번·17번 홀에서 연속 버디를 기록하며 박인비를 여유있게 따돌리며 1위를 차지했다.


하타오카 나사(일본)와 카를로타 시간다(스페인)가 7언더파 273타로 공동 3위를 차지했다.


김세영과 챔피언조에서 함께 경기를 안나 노르드크비스트(스웨덴)와 브룩 헨더슨(캐나다)은 각각 5위(4언더파 276타)와 6위(3언더파 277타)에 그쳤다. 박성현(27)은 2오버타 282타로 17위, 지은희(34)는 3오버타 283타로 공동 18위로 대회를 마쳤다.

강영수 기자 조선일보




Sei Young Kim Third Round Highlights | 2020 KPMG Women's PGA Championship

  

Sei Young Kim Winner's Interview at the KPMG Women’s PGA Championship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