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kipedia


Gabriel Fauré(1845~1924)


가브리엘 위르뱅 포레는 프랑스의 작곡가이자, 오르가니스트, 피아니스트, 교사였다. 파리의 니데르마이어 음악학교에서 공부하고, 카미유 생상스에게서 가르침을 받았으며, 교회의 오르간 연주도 하였다. 파리 음악원의 원장을 역임하였고, 제자로는 모리스 라벨 등 뛰어난 음악가가 많이 있다. 위키백과


Pavane, Op.50 

The Pavane in F-sharp minor, Op. 50, is a pavane by the French composer Gabriel Fauré written in 1887. It was originally a piano piece, but is better known in Fauré's version for orchestra and optional chorus. Obtaining its rhythm from the slow processional Spanish court dance of the same name, the Pavane ebbs and flows from a series of harmonic and melodic climaxes, conjuring a haunting Belle Époque elegance. The piece is scored for only modest orchestral forces consisting of string instruments and one pair each of flutes, oboes, clarinets, bassoons, and horns. A typical performance lasts about six minutes.




이 곡은 원래 피아노 곡이었지만, 포레의 오케스트라 버전에서 더 잘 알려져 있다. 스페인 궁정춤에서 리듬을 얻은 파반느는 일련의 조화롭고 선율적인 클라이맥스에서 흘러나와 잊혀지지 않는 벨 에포크의 우아함을 연상시킨다. 이 작품은 현악기와 플룻, 오보에, 클라리넷, 바순, 호른 등으로 구성된 관현악기만을 위해 편성되었다. 연주시간은 약 6분 정도 




Sicilienne, Op. 78

Sicilienne, Op. 78, is a short work by Gabriel Fauré, composed in 1893. It was originally an orchestral piece, written for a theatrical production that was abandoned. In 1898 Fauré arranged the unperformed music as a work for cello and piano, and in the same year incorporated it into his incidental music for Maurice Maeterlinck's play, Pelléas et Mélisande, in an orchestration for theatre orchestra. It took its final form as part of a suite arranged for full orchestra by Fauré, published in 1909.


Op. 78은 가브리엘 포레의 단편 작품으로 1893년에 작곡되었다. 그것은 원래 연극 제작을 위해 쓰인 관현악곡이었다. 1898년 포레는 연주되지 않은 음악을 첼로와 피아노를 위한 작품으로 편곡하였고, 같은 해 극장 오케스트라를 위한 모리스 마테린크의 희곡인 펠레아스 외 멜리산데의 부수적인 음악에 접목시켰다. 1909년에 출판된 파우리에가 풀 오케스트라를 위해 마련한 스위트룸의 일부로 최종 형태를 취했다.


engi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