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종∼청라 제3연륙교 이달 발주…2025년 말 완공


     영종대교·인천대교에 이어 인천국제공항이 있는 영종도와 육지를 연결하는 세 번째 해상교량인 인천 제3연륙교 건설사업이 이달 공사 발주를 시작으로 본격 추진된다.


인천시 산하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이달 제3연륙교 2·3공구 공사를 발주하고 다음달 1공구 공사를 발주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인천 제3연륙교 조감도/ifezjournal.co.

edited by kcontents


인천 중구 중산동과 서구 청라동을 잇는 제3연륙교는 길이 4.6km, 왕복 6차로이며 폭 3m의 보도와 자전거 겸용 도로가 설치된다.


총사업비는 6천500억원이며 2025년 말까지 공사를 끝내고 개통될 예정이다.




전체 공사 구간 중 3공구(물량장)는 올해 12월 착공해 내년 7월 우선 준공된다.

접속도로 및 교량 공사 구간인 1·2공구는 내년 9월 공사를 시작해 2015년 12월 완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제3연륙교 건설사업은 그동안 관계부처와 기존 민자교량의 손실보전금 문제 협의 등으로 지연됐다.


인천경제청은 인천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인천도시공사가 이달 중 제3연륙교 사업비 부담 협약서 체결을 위해 최종 조율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다음달에는 인천시, 국토부, 인천대교 사이에 손실보전금 부담 협약을 맺을 계획이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영종·청라 지역 주민의 숙원인 제3연륙교가 정해진 기간 안에 차질 없이 건설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인천 제3연륙교 공구 분할도

[연합뉴스] 매일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