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北, 김여정이 위임 통치"


[속보]국정원 “北, 김여정이 위임 통치…후계자 결정은 안돼”


     국가정보원은 20일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 등이 위임통치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하태경 미래통합당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 중간 브리핑에서 "(국정원에서) 위임통치라는 말이 나왔다"며 “김 제1부부장이 (북한) 국정 전반에 있어 위임통치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후계 통치는 아니다. 후계자를 결정하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중앙일보

edited by kontents


또 하 의원은 “김 위원장이 여전히 절대 권력을 행사하고 있지만 과거에 비해 조금씩 권한을 이양한 것”이라며 “예를 들어 김 제1부부장이 대남·대미 전략 보고를 받고 다시 김정은에게 올라가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위임통치는 김 제1부부장 1인만 하는 것이 아니다. 박봉주 당 부위원장, 김덕훈 내각총리는 경제 분야를 위임 받았고, 군사 분야는 당 군정지도부 최부일 부장, 전략무기 개발은 당 중앙위군사위부위원장인 이병철 등”이라고 말했다.


위임통치 이유에 대해선 “첫 번째는 통치 스트레스 경감이다. 김 위원장이 9년 동안 통치를 하면서 스트레스가 많이 높아진 것 같다”며 “두 번째는 정책 실패시 김 위원장의 리스크가 너무 크다는 차원에서 책임 회피”라고 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동아일보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