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yWay transport enters Phase 2 of development

The AI-based driverless pods on string tracks, which ferry people and cargo, are low cost and energy efficient

by Anup Oommen 28 Jan 2020


In this episode of Construction Week in Focus Season 4, we shed light on the Sharjah Research, Technology, and Innovation Park’s (SRTI Park) hanging track transport system – the SkyWay project, which has completed 80% of Phase 1 and has begun Phase 2 of development.



via youtube


 

AI 기반 무인 스카이웨이


    두바이의 스카이웨이 프로젝트는 1단계의 80%를 완료하고 2단계의 개발에 착수했다.


SkyWay Technologies의 비즈니스 개발 책임자 스베틀라나 볼로샤나, SkyWay GreenTech의 프로젝트 담당 수석 부사장 라만 마르와하씨는 건설 주간지의 부편집장인 아뉴프 오멘과 대화하여 이 프로젝트에 대한 독점적인 세부사항을 공유하였다.




세계적인 규모로 확산되기 전에 샤르자에서 시험 중인 이 도시 교통 개념과 기술은 샤르자 공항 도로에서 유니버시티 도로까지 2.8km 구간을 커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것은 "유니카"라고 불리는 운전자 없아 매달린 케이블에 승객과 화물을 운반하는 것을 포함한다.

스카이웨이 프로젝트의 1단계에서는 승객 수송을 위한 400m 길이의 하이라이트 선로와 스카이웨이 역의 개발을 보여줬다.


처음에 4명을 위해 디자인된 유니카는 또한 2명에서 80명 사이의 사람들을 위해 디자인될 수 있었다.


이 교통수단을 유용하게 만드는 것은 또한 스마트 시티의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트래픽의 흐름을 방해할 필요 없이 더 많은 유니카 또는 더 큰 유니카들이 증가된 문자열 운송의 동일한 네트워크에 상응하여 추가될 수 있다는 사실이다.


이 사업의 2단계에서는 컨테이너와 대량 수송을 포함한 화물을 운송하기 위한 2.8km 길이의 고가 선로가 개발된다.


이 프로젝트는 3단계에 진입하기 전에 정부 시험과 표준화 과정을 거치게 되는데, 여기에는 화물과 승객 모두를 수용할 수 있는 단일 고가 선로의 개발이 포함된다.





이 프로젝트는 현재 시장에 존재하는 것보다 더 에너지 효율적이고, 더 비용 효율적이며, 더 빠른 운송 수단이다. 최대 150km까지 달릴 수 있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큐레이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curator


edited by kcontents


The head of Business Development at SkyWay Technologies, Svetlana Voloshyna, and the the senior vice president of the Project division of SkyWay GreenTech, Raman Marwaha, shared exclusive details on the project in conversation with Construction Week's deputy editor, Anup Oommen.


The urban transport concept and technology, which is being tested in Sharjah before being marketed on a global scale, aims to cover a 2.8km-stretch from the Sharjah Airport road to the University City road.


This will involve driverless pods, called “unicars”, transporting passengers and cargo on cables suspended across elevated corridors.


Phase 1 of the SkyWay project witnessed the development of a 400m-long elevated string track and SkyWay stations to transport passengers.


via youtube



edited by kcontents


The unicars, which were initially designed for four people, could also be designed for anywhere between two to 80 people.


What makes this transport useful is also the fact that as the population of the smart city increases, more pods – or bigger pods – can correspondingly be added to the same network of elevated string transport, without the need of disrupting the flow of traffic.


Phase 2 of the project will witness the development of a 2.8km-long elevated track to transport cargo, including containers and bulk transport.


The project will undergo government tests and standardisation processes before it enters Phase 3, which will involve the development of a single elevated track that will be able to accommodate both cargo and passengers.


The project is more energy efficient, more cost effective, and a faster means of transport than what currently exists in the market. It has a capacity of running up to 150km.


Since the construction of the SkyWay project involves strings suspended across slender columns, it will also add to the visual lightness of a smart city rather than creating “concrete jungles” as done by other traditional transport.


The use of less material, such as concrete, also results in considerable cost savings in construction.




View full text

https://www.constructionweekonline.com/video/262336-cw-in-focus-skyway-transport-enters-phase-2-of-development-at-srti-park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