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에너지솔루션 “국내 최초 ‘초고출력 태양광 모듈’ 양산한다”
 
최고 출력 430W… 안정적 발전량·높은 내구성 특징
내년 초 본격 양산…일반형보다 생산효율성 13% 높아

  현대중공업그룹의 태양광 사업 계열사인 현대에너지솔루션이 국내 최초로 초고출력 태양광 모듈을 개발, 본격 양산에 들어간다.

현대에너지솔루션은 최근 충북 음성공장에 대면적(M6: 166mm×166mm) 태양광 모듈 생산시설을 설치해 내년 초부터 고출력·고효율 제품을 선보인다.

현대에너지솔루션 음성 R&D센터 전경



이 제품은 최고 출력 430W로 현재 국내에서 양산되는 제품 가운데 가장 출력이 높으며 낮은 일조량에도 안정적인 발전량을 제공할 수 있고 높은 내구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현대에너지솔루션은 지난 10월 초 기존 600MW 규모의 음성공장을 1GW 규모로 증설하기 위한 공사에 착수한데 이어 이번 대면적 생산설비 도입으로 2배 이상 늘어난 총 1.35GW의 생산 능력을 확보하게 됐다.

대면적 태양광 모듈은 전 세계에서 탑티어(Top-tier) 태양광업체 소수만이 양산하는 제품으로 일반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되는 태양광 모듈(M2)보다 13%이상 생산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전 세계적으로 태양광 셀 사이즈는 M2(156mm×156mm)에서 점차 M3(158mm×158mm)로 바뀌고 있는 추세다. 현대에너지솔루션은 제품 전환주기가 가속화 되고 있어 M6 전환도 3년 내에 본격화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현대에너지솔루션은 고출력의 모듈 제품 확보와 함께 솔루션 사업도 확대하고 있다. 지난 2018년 충남 서산에 위치한 65MW 규모의 태양광발전소에 이어 최근 260억원 규모의 EPC 공사 등 솔루션 사업을 연달아 수주한 바 있다.

현대에너지솔루션 관계자는 “고출력·고효율을 요구하는 시장 변화에 따라 끊임없이 기술개발에 나설 것”이라며 “동시에 모듈 제조를 넘어 솔루션 사업자로서의 입지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변국영 기자 에너지데일리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