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림, 방글라데시 푸르바찰(Purbachal) 신도시 마스터플랜 수주


1단계 개발사업 건축설계 용역 포함, 

약 100억원 이상 추가 용역 확보


신도시 개발·스마트시티 조성사업 등 

도시설계 분야 세계적 기술력·경험 ‘자랑’


    희림이 방글라데시의 수도 다카 인근에 위치한 푸르바찰 신도시의 마스터플랜을 수주, 최근 캄보디아 초고층빌딩 복합시설 설계에 이어 해외에서 수주행진을 펼치고 있다.


 

Purbachal New Town project,Rajuk.Dhaka/Facebook




 

Purbachal to be habitable by December: Housing minister

“Various obstacles delayed progress on the Purbachal project. All the residents who got plot allotments will get plots fit to live,” he said during the inspection of the 100-foot canal excavation project from Kuril to Balu River on Saturday.

“We could not carry out the work in line with the requirements. Now the obstacles are almost over. We hope to make it ready by the end of 2019 by providing all the public services to those who got allotments. "

On the much discussed 142-storey 'Iconic Tower' at Purbachal, he said there were some tests remaining.

The government had initiated the Purbachal project on a 6,277-acre piece of land in Naraynganj's Rupganj and Gazipur's Kaliganj in 1996.

According to the plan, the New Town will have 60,000 flats and 25,016 plots for houses.

https://bdnews24.com/bangladesh/2019/03/09/purbachal-to-be-habitable-by-december-housing-minister


edited by kcontents


희림(Heerim), 캄보디아 프놈펜 스마트시티(Phnom penh smart city) 초고층 복합시설 설계 수주

https://conpaper.tistory.com/76049

edited by kcontents



글로벌 건축설계 및 CM·감리업체 (주)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이하 희림)가 방글라데시 대형 부동산개발사인 파워팩홀딩스(PowerPac Holdings Ltd.)와 40만달러(한화 약 4억5,000만원) 규모의 ‘푸르바찰 신도시 중심상업지구 마스터플랜 수립’ 계약을 체결했다. 특히 희림은 이번 계약에는 연면적 약 45만㎡ 규모의 1단계 개발사업의 건축설계 용역이 포함돼 있어 약 100억원 이상의 추가 용역을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푸르바찰 신도시 프로젝트는 인구 포화상태에 있는 다카 인구 2,000만명의 주거지 해결과 노후 시설 개선을 위해 추진 중인 신도시 개발사업이다. 푸르바찰은 다카 북동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방글라데시 신도시 계획 가운데 가장 핵심적인 사업이다.


희림은 푸르바찰 신도시의 중심부인 중심상업지구에 초고층빌딩, 오피스, 호텔, 고급주택, 컨벤션센터, 쇼핑몰 등 연면적 약 350만㎡ 개발에 대한 비전을 제시한다.


 

푸르바찰 뉴타운 위치도/구글맵

edited by kcontents



이번 수주를 바탕으로 희림은 개별사업부터 도시 규모의 대단위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스케일의 사업 수행이 가능한 점을 살려 다른 지역의 도시개발 프로젝트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또한 각 분야별 세계적인 설계 기술력과 레퍼런스를 보유하고 있는 만큼 신도시 내에 들어설 주거시설, 병원, 경기장, 호텔, 복합시설 등 주요 건축물에 대한 추가 수주에도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한편, 방글라데시는 인프라시설 개발을 위해 세계은행과 아시아개발은행 등에서 지원하는 차관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방글라데시는 인구의 60% 이상이 청년층으로 풍부한 생산가능 인구를 가지고 있으며, 최근 몇 년간 평균 7%대의 경제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이와 함께 방글라데시의 건설경기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1억6,800만명의 인구, 농촌지역의 인구 및 중산층 증가로 인해 새로운 건물에 대한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해 건설부문이 호황을 누리고 있다. 그 동안 도로, 철도 건설과 같은 인프라 프로젝트에 집중됐던 건설 프로젝트가 최근에는 민간에 의해 빌딩 및 주거단지 건설로 추세가 옮겨가고 있다.


희림 관계자는 “방글라데시는 신도시 개발과 함께 수도 공항의 증축, 신공항 건설, 전철 및 도로망 확충을 통해 인구분산과 도시환경 개선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희림은 신도시 개발, 스마트시티 조성사업 등 도시설계 분야 최고의 전문성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푸르바찰을 방글라데시 최고의 신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출처 : 국토일보(http://www.ikld.kr)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