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음성∼충주∼제천 57.6㎞ 구간 연결

7,214억원 규모


   청주와 충주, 제천을 잇는 충북 내륙고속화도로 건설사업이 올해 착공된다.


충북 내륙고속화도로 건설사업 노선도. 출처 충청북도인터넷신문

edited by kcontents


충북도는 2013년 기본설계를 마친 뒤 지난해까지 실시설계를 마무리한 충북 내륙고속화도로가 올해 정부 예산 318억원을 확보, 연내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가게 됐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청주∼음성∼충주∼제천 57.6㎞ 구간을 잇는 이 고속화도로의 총사업비는 7,214억원이다. 청주 북이∼음성 원남 23.1㎞의 1공구는 상반기 시공업체를 선정해 공사에 착수할 것으로 보인다. 음성 원남∼충주 주덕∼충주 가금을 잇는 12.3㎞의 2공구와 3공구는 상반기에 실시설계를 마친 뒤 금년 내 착공할 방침이다.


정부 예산에 착수 공사비가 각각 2억원 반영돼 있어 이런 구상대로 사업을 추진하는 데 큰 무리가 없을 것으로 충북도는 보고 있다. 도 관계자는 “이 도로가 완공되면 청주∼제천 소요시간이 1시간10분대로 단축돼 충북의 대동맥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대한전문건설신문

케이콘텐츠



.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