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gypt Lays Out Plan To Scan For Secrets Of The Pyramids With Cosmic Rays(VIDEO) 이집트, 우주線(cosmic rays) 이용 '피라미드 내부 조사 추진

일본 최신 디지털 기술 활용

미지의 방 발견 시 세기의 대발견 가능성


source fromquarkstoquasars.com


피라미드 통로 및 왕이 안장된 방 구조도 출처 crystalinks.com


우주선 (宇宙線, cosmic rays)

우주에서 지구로 쏟아지는 높은 에너지를 지닌 각종 입자와 방사선 

등을 총칭한다.


우주선 에너지 스펙트럼 출처 위키백과

https://ko.wikipedia.org/wiki/%EC%9A%B0%EC%A3%BC%EC%84%A0_(%EB%AC%BC%EB%A6%AC)

edited by kcontents 

케이콘텐츠 편집



   이집트 유물부는 25일, 지구지표로 쏟아지는 우주선(線)을 이용해 수도 카이로 근교 기자 등의 피라미드 내부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발표했다. 


피라미드를 파괴하지 않고 내부 구조를 파악하려는 시도로, 일본의 최신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다. 미지의 방이 발견되면 세기의 대발견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모리시마 구니히로(森島邦博) 나고야대 특임교수(소입자물리학)와 다카사키 후미히코(高崎史彦) 고에너지가속기연구기구 이학박사 등 일본 연구자들 외에도 프랑스와 캐나다에서 연구팀이 참가한다.


맘두 알다마티 유물부 장관은 25일 가진 기자회견에서 “피라미드에는 밝혀지지 않은 수수께끼가 많다. 최신 기술을 이용해 숨겨진 방이 있는지 찾겠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우주선에 의해 생성되는 ‘뮤온(뮤입자)’를 이용한다. 사물을 통과하기 쉬운 성질을 살려 입자가 날아 온 방향과 수를 측정해 밀도 등을 측정한다. 피라미드 내부 중 이미 발견된 공간에 특수 필름을 두고 입자 흔적 분석을 통해 내부 구조에 접근하는 방법이다. 디지털 기술을 사용하기 때문에 대량의 입자를 정확하게 세는 것이 가능하다고 한다.


일본에서는 최근 도쿄(東京)전력 후쿠시마(福島) 제1원전 사고로 녹은 핵연료를 조사하는 데 이 기술이 이용됐다.


조사 대상은 세계 최대 피라미드인 기자의 쿠푸왕 피라미드와 위쪽 절반과 아래쪽 절반의 경사각이 다른 것으로 유명한 다흐슈르의 약 4500년 전 굴절 피라미드. 아직 발견하지 못한 방을 찾아내고, 돌을 축적하는 방법과 구조, 여러 설이 있는 건축 방법 등을 과학적 데이터로 검증한다.

[기자 교도]


The Bent Pyramid at Dahshur, about 25 miles south of Cairo, is slated to be the first target for the 

Scan Pyramids project in Egypt. (AP Photo/Coralie Carlson)


Alan Boyle Contributor

Indiana Jones, eat your heart out: The international project to scan Egypt’s pyramids for hidden chambers, using cosmic rays, is gearing up for its launch this weekend.


The scientists behind the Scan Pyramids effort will install sensitive detectors to map the pyramids’ structure by studying how the cosmic rays that continually zap our planet skitter through the stones. Similar techniques have been used recently to look inside ancient pyramids in Mexico and Belize, as well as the ruined reactors at Japan’s Fukushima nuclear site.


“The survey will be implemented through invasive – though non-destructive – scanning techniques using cosmic rays in cooperation with scientists and experts from Japan, France and Canada,” Egypt’s antiquities minister, Mamdouh Eldamaty, told Ahram Online. Ahram Online and Le Figaro reported that Eldamaty would announce the project’s official launch on Sunday.


Eldamaty told Ahram Online that the first scans would be done at the Bent Pyramid in Dahshur, 25 miles south of Cairo. The 344-foot-high monument was built by Pharaoh Sneferu about 4,600 years ago and is known to contain at least two chambers. However, its interior has not been studied in detail, and some experts suspect additional chambers may lie within.


The more famous pyramids at Giza would also be scanned, Eldamaty said. In the 1960s, physicist Luis Alvarez led a team of scientists who looked for the cosmic-ray signature of hidden chambers in the Pyramid of Chephren (Khafre) at Giza. They found nothing new, but scanning technologies have gone through a quantum leap since then.


Update for 2 p.m. ET Oct. 25: In addition to the Bent Pyramid, the Scan Pyramids project will analyze the Red Pyramid in Dahshur, plus the famous Pyramid of Khufu (Cheops) and Chephren’s pyramid at Giza, Eldamaty said at the kickoff news conference . Scientists will use thermal infrared imagers as well as cosmic-ray detectors to scan the structures. The project is expected to run through 2016.


 

According to Agence France-Presse, Eldamaty said the scanning techniques also could be used to find out whether Tutankhamun’s tomb has a hidden chamber that was meant to serve as the burial place for Queen Nefertiti, who is thought to have been the boy-king’s mother. Claims about such a chamber set off a sensation this summer



케이콘텐츠 

kcontents


"from past to future"

데일리건설뉴스 construction news

콘페이퍼 conpaper




.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