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8월 29일 10시 현재 주가 동향(일봉)

 

http://conpaper.tistory.com/21122

 

 

유동성 위기를 맞은 동부건설이 워크아웃(기업개선작업)을 신청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29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당국과 채권단은 지난주 회의를 열고 동부건설의 유동성 위기 대처 방안에 대해 긴급히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금융당국 한 관계자는 “워크아웃과 법정관리(기업회생절차) 두 방안이 논의됐다”며“재무상황을 면밀히 검토해 봐야해 아직 결정된 사안은 없다”고 말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추가 손실이 보이지 않고 수주 물량도 있어 워크아웃 쪽으로 의견이 모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부채 중 은행대출보다 채권발행 비중이 높고 사업전망이 좋지 않을 경우 일반적으로 법정관리로 가게 되지만 동부건설은 이에 해당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는 설명이다.

 

동부건설은 9월 500억원, 10월 844억원 등 올해 중 총 1344억원의 채권이 만기도래를 앞두고 있다.

금융권에서는 동부건설에 1천억원 가량이 수혈돼야 유동성 위기를 막을 수 있을것으로 보고 있다.

 

[헤럴드경제=남민 기자]

suntopia@heraldcorp.com

http://biz.heraldcorp.com/view.php?ud=20140829000275

 

Construction News
CONPAPER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